Tarlton 녹차 (Noble Peacock)

잘 들어보지 못한 브랜드인데 스리랑카(실론)에서 유명한(?) 브랜드인가보다. Bottle처럼 생긴 Tin이 인상적이다. 처음에는 녹차원액(?)이 들어있는 줄 알았다.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이들의 정체, vision, mission 등이 인상적으로 기록되어있어 이들의 자부심이 강하게 느껴진다. TEA ISN’T JUST OUR BUSINESS, IT’S OUR PASSION! WE DO TEA DIFFERENTLY 어찌어찌하다보니 적어도 올 한해, 어쩌면 3년은 마셔도 충분한 차가 Read more…

Spread the love

턱걸이 – 2018년 #11 Week

2018년 3월 12일 (월) ~ 3월 18일 (일)까지 인데 제주도 여행간다고 거의 하지 못했다 는 것은 사실 핑계이고, 여행 다녀온 후에 할 수도 있었는데 이상하게 안하게 되더라… 항상 느끼는 것이지만 무언가를 하는 것보다 하기로 마음 먹는 것이 더, 아니 가장 힘들고 어렵다. 턱걸이 하루에 한번 하는 것 1분도 안걸리는데… 아니, Read more…

Spread the love

태백 산맥 필사 (2018-03-24)

만년필이 이제 조금 길이 들고, 내 손도 이 만년필에 익숙해지고 있나…? 전과 달리 이 만년필로 원고지에 글씨를 쓸 때 뭔가 조금은 더 익숙해지고, 편안한 느낌이 든다. 만년필의 사각함과 미끄러지듯 흘러가는 그 느낌 사이의 감촉이 쾌감을 준다. 아직도 스스로 신기한 것은 글자 한자한자 쓸 때는 불만족스러운데, 원고지 한 매를 다 쓰고 Read more…

Spread the lo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