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2만보] 2019년 9월 27일 (금요일)

Published by Jaesung on

9월 27일 금요일 밤에는 지리산으로 야간산행을 하러 떠난다.

체력을 비축하기 위하여 저녁 요가 대신 오전 요가를 하고, 주로 낮에 산책해서 2만보를 미리 채워놓았다.

지난 주 설악산 등산 때에도 예정에 없던 17호 태풍(타파)이 생겨 등산 전 노심초사하게 하고, 등산 당시에도 풍경을 100% 만끽하지 못했는데, 이번에도 다시 예정에 없던 18호 태풍(미탁)이 생겨 역시 비 예보가 있어 걱정이다.

(결과적으로 말하면 비는 오지 않았으나 시종일관 구름 속을 다녔고, 시야는 제로였으며 길이 꽤 미끄러워 2~3번 넘어졌다.)

확실히 기후가 많이 달라진 것 같다. 장마는 존재를 잘 못느끼겠고, 여름은 무척 길어졌으며, 여름 태풍이 아닌 가을 태풍이 많이 생기고 있다.

올 여름에는 비가 참 많이 내린 것 같다. 이 ‘매일 2만보’ 덕에 우산 쓰고 걷기도 많이 걸었다.

주중에는 더할 나위없이 화창하다가, 2회 연속 주말이면 태풍에 비가 내린다니 좀 어이가 없으며, 하도 이런 일에 익숙해서 나 때문에 (내가 안하던 등산 일정을 잡아서…) 전국의 산꾼들에게 민폐를 끼친게 아닌가 싶기도 하다.

밤에 떠나자!! 지리산으로~~

I Like 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