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 쉰 일곱번째 수업 (2019년 11월 22일)

Published by Jaesung on

불타는 금요일 저녁 6시 40분 수업.

금요일 저녁이라 잠시 꾀가 났지만, 11월 초에 수업을 많이 빠져서 남은 기간동안 계속 가지 않으면 수업 일수를 채울 수 없어서 이를 악 물고 집을 나서서 요가원으로 간다.

요가를 하기 2~3시간 전에는 금식을 하라고 하는데, 보통 퇴근 후에 요가를 하는데 아무것도 안 먹고 하기에는 너무 허기지고 기운이 없어서 뭐라도 먹고 가는데, 이날은 배가 고파서 조금 과하게 먹었나보다.

요가를 하는데 몸이 좀 무겁다.

쟁기자세 이후에 누워서 가부좌를 트는데 중심을 잡지 못하고 실패했다.

한동안 열심히 하던 산책도 요즘은 잘 안하고 있는데 (날이 추워지고, 해가 짧아지면 곰(bear) 모드로 돌아가는 것 같다. 휴…) 요가라도 열심히 해야 체력적으로 유지가 될 것 같다.

요가를 마치고 선생님께서도 오늘 힘들었냐고 물어보실 정도로 오늘은 컨디션이 좀 안좋았던 것 같다.

토월화까지 해서 60회를 꽉 채우고 새로이 등록하자!!

I Like It
Categories: 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