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 Jun 30th, 2022

거부

명절이 지났다. 누구를 위한 명절인가… 내 주위를 보면 아무도 명절을 즐기지 않는다. 양가 어머님과 아내와 처형과 제수씨 등을 보면 명절 후유증에 몸을 제대로 가누지 못한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