턱걸이 – 시즌2 : D+152

특별히 잘하지도 않고, 특별한 노력을 하고 있지도 않지만 나는 나의 턱걸이 도전을 스스로 매우 기특하게 생각하고 있다.

그래봤자 아침에 겨우 10개 정도 턱걸이를 하는 것을 영상으로 찍고 이곳에 올리는 것 뿐인데 그걸 5개월 동안 거의 매일 지속해왔다는 것에 뿌듯함을 느낀다.

생각해보면 그동안 살면서 이 정도 기간동안 이렇게 꾸준히 지속한게 있나 싶다.

‘일신우일신’이 이것이라 생각한다.

큰 성과도 아니지만 어쨌든 내 몸이 매일 조금씩 변해감을 느낀다. 그게 가장 큰 효과이고 기쁨일 것이다.

한 20년 전, 아니 한 10년전, 아니 5년전에 했으면 더 큰 성과가 있었겠지만 지나간 과거를 어찌할 수는 없고 이제부터라도 이것을 한 것을 참 다행으로 생각한다.

다음 목표도 있는데 너무 욕심내지 말고 이것을 지속하고 더 후에 시도할 예정이다.

일신우일신.

Small, Slow and Steady wins the race

 

Spread the lo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