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뚝배기 하실라예?

동네 맛집이라는데 한번도 가봤던 곳인데

오늘 아내의 안내로 가서 점심을 먹었다.

오~~ 맛있더군…

추운 한 겨울 따뜻하게 속을 채워주는 전주콩나물국밥…

먹음직스럽다.
너무도 깔끔히 먹었다. 히~~
Spread the lo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