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토고리 옛날 막창 (2020년 1월 22일)

Published by Jaesung on

여행 후유증을 덜기 위해 어디 뜨끈한 곳을 찾다가 광주에 있다는 숯가마를 가기로 했다.

금강산도 식후경이라니 든든히 식사를 해야겠는데 아내가 추천하는 곳으로 간다.

아내가 전에 가보았다는 ‘토고리 옛날막창’

곱창, 막창도 값이 합리적(?)인데 삼겹살, 목살 가격도 대박이다. 여기 국산 맞지? (설마 외국산 고기일까???) 가장 인기있는 것은 셀프로 끓여먹는 무한리필 라면이다. 🙂

평일 낮이어서 그런지 손님이 많지는 않았다.

대창, 막창은 다음에 저녁에 먹기로 하고 오늘은 고기를 주문한다.

다른 나라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밑반찬… 대박이다…

빛깔 좋은 갈비살… 아내는 갈비살을 좋아한다. 씹는 맛이 좋단다.

탄도 번개탄이 아닌 백탄이다. 탄이 좋아야 고기가 맛있지…

잘 익은 고기를 마늘과 함께 쌈 싸서도 먹고, 양파와도 먹고, 그냥도 먹고… 하여튼 먹먹먹…

무한리필 셀프 라면… 두개 끓였는데 콩나물, 김치 등을 넣어서 더욱 시원하다.

조만간 가족과도 오고, 등산 후 뒤풀이 식사로도 와야겠다.

참 좋은 식당을 알게 된 것 같아 흐뭇하고 든든하다.

I Like 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