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설리: 허드슨 강의 기적’을 보고

개천절 공휴일. 큰 애는 친구들과 뭐 할 게 있다고 나가고, 작은 애는 친구 생일에 초대받아서 나가고, 아내와 둘이 남은 이 어색함(:))을 어떻게 해소하나… (농담…) 모처럼 아내와 데이트를 한다. 무엇을 할까 하다가 모처럼 영화를 보기로 한다. 무엇을 볼까 고민을 하다가 감동실화라는 ‘설리:  허드슨 강의 기적’을 보기로 한다. 그것도 iMAX 대형 화면으로… Read more…

Spread the love

매일 한 컷 (2016년 10월 3일)

矛盾: 「이 방패를 보십시오. 아주 견고하여 어떤 창이라도 막아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그는 계속해서 창을 들어올리며 외쳤다. 「여기 이 창을 보십시오. 이것의 예리함은 천하(天下) 일품, 어떤 방패라도 단번에 뚫어 버립니다.」 그러자 구경꾼 중에 어떤 사람이 말했다. 「그 예리하기 짝이 없는 창으로 그 견고하기 짝이 없는 방패를 찌르면 도대체 어찌 되는 거요?」 Read more…

Spread the love

[D+10] 턱걸이 프로젝트 (2016-10-02)

회사 동료 중 누군가가 몇개월만에 턱걸이 한번을 하게 되었다고 하던데… 나는 이제 열흘! 아직 못한다. (열흘이니 당연한가?) 나의 특기! 생색내기!!! 🙂 이렇게 굳은살이 잡혔다. 손금과 피부가 적나라하게 나오니 좀 징그럽네. 조만간 철봉에 매달려 낑낑대는 동영상 한번 올릴 것 같다. (이 용기는 어디서 나오는지…) 요즘 하는 운동은 아침, 점심 산책 중에 Read more…

Spread the love
중앙공원 언덕잔디 토끼

우중 산책 (2016-10-03)

원래 산책을 좋아했지만 요즘은 산책에 중독(?)된 듯 하다. 나도 사람인지라 나가기 전에는 살짝 귀찮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지만 일단 나가면 그렇게 좋을 수가 없다. 집 근처에 숲이 우거진 공원이 있다는 것은 축복이다. Spread the love

Spread the lo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