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리랑카 실론티

한국어 숫자는 너무 어렵다.

우리는 아무런 의심 없이 아주 자연스럽게 숫자를 말하지만 외국인 입장에서 보면 정말 어려울 것 같다. 육십오가 맞을까 육십다섯개가 맞을까? ‘육십다섯개’ 라는 식으로 말하는 사람을 가끔 본다. 육십오 혹은 예순 다섯개라고 해야 맞을까? 뭐 맞고 틀리고를 따지는 게 아니라 예전에 이런 표현을 들었을때에는 매우 어색했었는데 언제부턴가 별로 어색하게 들리지 않는다. 이렇게 말하는 사람들이 꽤 있어서 그런가? […]

Spread the love

[D+7] 턱걸이 프로젝트 (2016-09-29)

배송 참 빠르다. 하루만에 배송이 되는 대한민국 택배… 이렇게 방 문 사이에 장착하였다. 집에 있을 때 틈만 나면 매달려야지. 그제, 어제 회식이어서 늦게 집에 오는 바람에 이틀 연속 운동을 제대로 못했네. 힘들게 땀빼고 운동한 것들 맥주 한방에 도로아미타불 되는 건 아니겠지?   아들은 안쪽으로 손 잡고 세번 턱걸이를 하더군. 바깥으로는 한번도 못하고… ㅋㅋㅋ 조만간 우리가족 […]

Spread the love

매일 한 컷 (2016년 9월 28일)

중앙공원 입구에서 오른쪽에는 어르신들 휴식 공간이 있다. 그곳에 붙박이로 장착되어있는 장기판이다. 이곳에는 거의 항상 어르신들이 모여서 장기를 두신다. 장기가 너무도 좋고 재미있어서 비가 오나 눈이 오나 장기를 두시는 것은 아니겠지. 그래도 이런 편의 시설이라도 있어서 그분들께는 다행이겠지? 그분들이 방송, 신문 등도 다양하게 보셔서 안목이 좀 트이면 더 좋을텐데… 평소에는 이렇게 모여서 장기를 두시다가 뭔일(?) 있으면 […]

Spread the love

[D+6] 턱걸이 프로젝트 (2016-09-28)

팔과 가슴에 조금 근육이 붙은 것 같다. 아니면 근육이 뭉쳤던지… 하여튼 조금 단단해진 느낌이 있다. 턱걸이는 아직 못한다. 오늘은 인터넷으로 집에서 쓸 수 있는 철봉대를 샀다. 딱 이것은 아니고 대충 이런 것이다.   주변에서 철봉에 대한 조언과 경험담을 얘기해주고 있다. 일단 매달려라… 한 3개월하면 한번 정도는 할 수 있다. 지금은 팔만 아프지만 나중에는 가슴, 어깨, […]

Spread the love

분단의 아픔을 새삼 느낄때…

ID 발급시 국가 선택할 때 South Korea Republic of Korea Korea Corea (요즘은 거의 안보이지만…) 대한민국 한국 하나면 좋겠다. 이거 고르는데 소요되는 시간만 합해도 평생에 몇시간은 되겠네. Spread the love

Spread the love

매일 한 컷 (2016년 9월 27일)

오늘 뉴스에선 설악산에 첫 단풍이 물들었다던데 이곳에도 단풍이 오고 있다. 꼭 설악산이나 내장산이 아니어도 단풍이 들었을때는 어디나 멋이 있다. 근데 단풍이라는게 식물의 노화의 결과인데 그걸보고 멋이라고 하니 좀 그렇군. 역시 멋과 Fact는 어울리지 않는군.   휴대가 간편해서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자주 찍게 되는데 DSLR이나 SLR에 날마다 렌즈 바꿔가면서 사진 찍는 재미도 솔솔한데 요즘은 그걸 잘 안하게 […]

Spread the love

산책 – 2016년 9월 27일

부제: 비오는 날 산책하기 좋은 이유 사실 어제 일기예보에서 오늘 비가 내릴 거라고 해서 조금 설레였다. 개인적으로 비올때 걷는 것을 좋아한다. 비 맞는 것을 좋아하는 성인은 별로 없을 것이다. 특히 요즘같이 환경오염, 산성비, 미세먼지가 이슈가 되는 현실에서는 특히 그럴 것이다. 하지만 성인남자라면 알 것이다. 비올때 비 맞으며 하는 축구가 얼마나 재미있고 시원한지…   하나의 조건에 […]

Spread the love

[D+5] 턱걸이 프로젝트 (2016-09-27)

하… 오늘로 벌써 5일째야? 오늘도 턱걸이 자체에 대한 성과는 없다. 🙁 아침에 산책하다가 철봉에 매달리기만 하고 (15초 성공) 점심에는 비가 와서 하지 못했다. 저녁에 회사 동료와 탁구 1시간 친 후에 탈진해서 저녁먹고는 나도 모르게 잠이 들어버렸다. 늦은 밤에 헬스장가서 보조철봉으로 100회 연습만했다. (운동 소년이야? 뭐 하루종일 운동만 해? 근데 이렇게 체력이 저질이야?) 아… 그리고 손바닥에 […]

Spread the love

동생이 그린 부모님 그림

며칠 전 뜬금없이 Telegram 메신저로 동생이 보내온 그림. 감탄을 금할 수 없네. 고우영 화백이 울고 가겠네. 아버지는 뭔가 못마땅하신가? 한쪽 눈썹만 치켜 올라가있네. 어머니는 여기에서도 남편바라기로 그려져있구나. 부모님도 이제 많이 늙으셨네. 🙁 연습로 쓱싹쓱싹 밑그림 위에 펜으로 그린 듯 한데 어쨌든 잘 그렸다. 나는 이렇게 그림 잘 그리는 사람을 보면 부럽다. 조만간 내 모습도 이런 […]

Spread the love

산책 – 2016년 9월 26일

중앙공원에는 토끼가 있다. 시민들이 김치하고 남은 짜투리 배추 등을 가져다 주어 토끼들은 포식한다. 언덕에서 아래쪽 잔디밭까지 여기저기 쏘다닌다. 오늘도 산책 중에 언덕 꼭대기 어느 산소 앞에서 풀을 뜯어먹고 있는 토끼를 보았다. 얼핏 보기에도 오동통하니 살이 많이 쪘다. 예전보다 토끼가 많이 보이지 않던데, 어디로 간걸까? 시작은 훈훈하지만 결말은 반전 잔혹동화? 글쎄…   얼마전에 의식적으로 공원을 정비하고 […]

Spread the love

[D+4] 턱걸이 프로젝트 (2016-09-26)

이런 말을 하기 너무 이르지만, 턱걸이가 재미있어지고 있다. 산책을 자주 하는 편인데 걷다가 철봉이 보이면 반갑고 일단 매달리고 본다. 오늘은 조금이나마 진척이 있는 것 같다. 바깥쪽으로 철봉을 잡고 매달려서 15초를 버틴 것이다. 그것도 그냥 팔을 펴서도 아니고 직각으로 팔을 굽힌 상태로… 약 1분 쉬고 다시 매달렸을때에는 5초도 못버티고 팔이 끊어질 것처럼 아파 그냥 내려왔다.   […]

Spread the love

이쯤되면 고모가 안티 (Anti)

처남의 애기가 어제로 백일이 되었다. 워낙 오랜만에 보는 갓난아기인데다 정말 너무너무 이쁘고 귀여워서 전혀 계획에 없던 세째를 갖고 싶다는 생각까지 하게 한 조카이다. (세째라니, 큰일날 소리…) 백일이어서 알록달록 꼬까 입고 백일사진을 찍었는데 젖살이 오동통통 많이 올랐다. 🙂 정말 아기는 하루가 다르게 크는 것 같다. 얼마전 추석에 봤을때와 또 완전 다르네. 조카의 백일 사진을 보고 아내가 […]

Spread the love

MBC는 정말 갈데까지 갔구나.

농민 백남기 선생께서 2016년 9월 25일 오늘 오후 2시 경 결국 돌아가셨다는 소식을 저녁이 되어서야 들었다. 저녁 8시 정각, 헬스장의 러닝머신에 달린 TV를 통해 상세 소식을 보려는데 마침 그 TV에서 나오던 채널이 MBC였다. (평소에 TV도 잘 안보고, MBC는 더더욱 안본다.) 8시 주요 뉴스 항목이라고 앵커가 요약을 하는데 그 항목들이 아래와 같더라. (나중에 따로 찾아보았다.) 링크는 […]

Spread the love

내가 뭔가를 잘한다면 그것은 바로…

내가 뭔가를 잘한다면 그건 바로, 그게 재미있기 때문일거야. 내가 뭔가를 못한다면 그건 바로, 그게 재미가 없기 때문일거야. 그게 재미가 있는 것은 내가 그것을 지속적으로 하기 때문일거야. 그게 재미가 없는 것은 내가 그것을 억지로 하거나 한두번하고 말기 때문일거야. 知之者는 不如好之者요, 好之者는 不如樂之者니라. 지지자는 불여호지자요, 호지자는 불여락지자니라. 알기만 하는 사람은 좋아하는 사람만 못하고, 좋아하는 사람은 즐기는 사람보다 못하다. – […]

Spread the love

[D+3] 턱걸이 프로젝트 (2016-09-25)

웃을 준비 되셨나요? Kungsleden 여행기 이후로 부끄러운 줄 모르고 민낯을 드러내고 있는 나. 나이를 먹은만큼 뻔뻔해지는 것인가… 이 용기는 어디서 나는 것인가. 나의 이 감당안되는 난감한 상황을 적나라하게 공개한다. 어쩜 못해도 이렇게 못할까…  🙁 당분간 목표는 철봉에서 10초 버티기. Negative Pull-up 하루 20회.   나와 정 반대되는 운동자극 영상 (성공 스토리) 철봉 한번 성공하는 날 […]

Spread the love

[D+2] 턱걸이 프로젝트 (2016-09-24)

오늘도 진척은 없다. (0개 🙁 ) 다른 점이 있다면 어제부터 헬스장에 가서 턱걸이 보조 운동을 시작했다는 점이다. 를 보면 초보자는 아래처럼 진행하라고 알려주고 있다. 매달려라 2분을 매달릴 수 있을때까지 연습해서 힘을 길러라 점프를 해서 턱걸이 흉내를 내며 연습을 해라. 점프를 해서 최대한 버티며 천천히 내려와라. 올라가서 1분을 목표로 최대한 버텨라. 팔만의 힘으로 올라가려고 힘을 쓰며 […]

Spread the love

청계산 등반 (2016년 9월 24일)

아침에 눈을 뜨자 마자 그냥 무작정 가방 메고 나왔다. 가방에는 사과, 북어포, 초콜렛, 슬라이스 치즈, 모시떡 이렇게만 넣고… 북한산 (삼각산)을 갈까 살짝 고민을 했지만 근처 산부터 시작하는게 좋을 것 같아 청계산으로 정했다. 청계산은 신분당선이 지나가서 접근성이 아주 좋다. 그동안 청계산은 5~6번은 가본 것 같다. 사실 청계산은 내가 좋아하는 산은 아니다. 그 이유는 전망이 그리 좋지 […]

Spread the love

딸과의 대화

딸랑구: 아빠! 키보드에 자판이 왜 ㄱ, ㄴ, ㄷ 순서로 안되어있고 외우기도 힘들게 이상하게 되어있어? 나: 응, 그건 자주 쓰는 글자는 움직임이 자유롭고 힘이 센 검지나 중지가 누를 수 있게 배치하고 자주 안쓰는 글자는 새끼손가락처럼 힘이 없는 손가락이 치게 배치한거야. 이해가 되지? 딸랑구: 정말? 이상한데… 내가 자주 쓰는건 새끼손가락에 배치되어 있어… 나: 정말? 에이… 안그럴텐테… 딸랑구: […]

Spread the love
차이라떼

차이 라떼

차이는 인도식 홍차란다. 영국의 지배를 오래 받아 인도도 차 문화가 발달했나? 견과류 등도 같이 넣어 먹는게 차이라던데… 봉지에 담긴 한줌견과를 절구로 으깨서 홍차라떼에 같이 넣어 먹으면 든든한 요기가 된다. 난 투섬플레이스 카페에 가면 꼭 마샬라 차이 라떼를 마신다. 난 홍차가 맞더라구. Spread the love

Spread the love

홍어 삼합

회사 동료들과의 즉흥번개. 기대했었는데 솔직히 맛은 별로였다. 제대로 된 홍어의 짜릿함을 느껴보고 싶었는데… 다음 기회에… (홍어 제대로 된 집 아시는 분 추천해주세요~) 동료들과의 시간은 유쾌하고 유익했지. 역시 취중진담. Spread the love

Spread the love
스리랑카 실론티

홍차 (2016-09-22)

집사람의 지인께서 선물로 주신 스리랑카 실론티. 모두 4가지 종류인데 그 중 한가지이다. 아껴 마시지만 거의 매일 한잔 이상씩 마셔서 이제 반쯤 남았나…? 다 마시면 아쉬워서 어쩌나… Spread the love

Spread the love

[D-0] 턱걸이 프로젝트 시작 (2016-09-22)

전에 불곡산 등산 때 보았던 어떤 어르신의 턱걸이에 자극을 받아서 나도 생애 처음 턱걸이 프로젝트에 도전!! 오늘 산책 중에 시험삼아 해보았더니… 하나도 못한다. 🙁 (어쩜 이럴 수가…) 팔에 근육이 없는거냐, 턱걸이 하는 근육은 따로 있는거냐, 아님 몸무게가 너무 나가는거냐… 매일매일 그 과정과 결과를 이곳에 기록하면서 스스로 자극받고 셀프 변화를 관찰해보려한다. 목표는 안쉬고 턱걸이 20개 수행!! […]

Spread the love